상단여백
HOME 제품기사
LG전자, 美냉동공조협회 ‘퍼포먼스 어워드’ 2연패 달성
  • 한국에너지정보센터
  • 승인 2020.04.03 14:12
  • 댓글 0

LG전자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6개 공조 제품군에 대해 美 냉동공조협회(AHRI)가 수여하는 퍼포먼스 어워드를 수상했다. 미국 냉동공조협회는 세계 약350개 에어컨 제조업체가 가입해 있다. 특히 이 상은 각 제품군에서 무작위로 선정한 모든 제품들을 3년 연속으로 1차 성능시험을 통과해야 받을수 있어 난이도가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미국 냉종공조협회가 제조사마다 각 제품군에서 20%씩 무작위로 제품을 선택하면 미국의 대표적인 규격 인증기관 인터텍(Intertek)의 전문가들이 실제 성능이 제품 사양과 부합하는지 평가한다. LG전자는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 동안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 ▲중소용량 시스템 에어컨 ▲공냉식 냉방시스템 ▲수냉식 냉방시스템 ▲일체형 에어컨 등 6개 주력 제품군의 63개 모델이 냉동공조협회의 성능평가를 통과했다.

대용량 시스템 에어컨의 대표제품인 멀티브이(Multi V)는 독자 개발한 고효율 인버터 컴프레서를 탑재해 높은 성능과 에너지 효율을 동시에 갖춰 상업용 공조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이 제품은 바깥 기온이 영하 30도인 혹한에도 난방 운전이 가능해 겨울철 기온이 많이 낮아지는 미국 북부 지역에서 인기가 높다.

중소용량 시스템 에어컨의 대표제품인 멀티브이 에스(Multi V S)는 주거용이다. 실외기 1대에 최대 16대의 실내기를 연결할 수 있어 대형 주거공간도 원활한 냉난방이 가능하다. 실내기도 벽걸이, 카세트, 덕트 중 소비자가 원하는 타입을 선택해 설치할 수 있다.

호텔에서 많이 사용되는 피택(PTAC, Packaged Terminal Air Conditioners)은 실외기와 실내기가 일체형이다. LG전자는 열교환기의 부식을 방지하기 위해 특수 코팅 기술을 적용해 내구성을 높였다. LG전자는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북미 공조시장에서 11년 연속 성장세에 있으며 지난해 매출도 5년 전 대비 2배 이상 늘었다.

이감규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 부사장은 “차별화된 기술력과 성능을 인정받은 공조 솔루션을 앞세워 미국 시장에서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에너지정보센터  kecenter@hanmail.net

<저작권자 © 에너지설비관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에너지정보센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